즐겨찾기 추가 2019.05.24(금) 23:25
시사 광주광역시 전라남도 전라북도 제주도 특집기획 오피니언 커뮤니티  
탑뉴스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 관광 스포츠
새의자
수상
독자기고
시사칼럼
건강칼럼
기자수첩
핫이슈
시대에 흐름에 따라 변해가는 집회·시위 문화

무안경찰서 경비교통과 순경 김관형

2019년 04월 29일(월) 15:53
지난해 전국에서 열린 집회 시위 건수는 역대 최다였지만 성숙한 선진 집회 시위 문화가 정착해감에 따라 불법 폭력 시위는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대화경찰관제 시행, 1인 시위·기자회견 적극 보장 등 ‘자율과 책임’에 기반을 둔 평화적 집회 시위 보장을 위한 경찰의 노력이 있었기 때문이다.

특히,‘대화경찰관제’시행으로 집회참가자-경찰 간 소통이 강화되고, 우발적인 현장 불법상황이 사전에 방지되는 등 긍정적인 측면이 강화되었다. 또한 ‘경찰부대·차벽·살수차’의 원칙적 미배치로 ‘제복 입은 시민’ 으로서 ‘자율과 책임’에 기반한 집회를 보장해 주는 방향으로 전환하고 있는 실정이다.

하지만 공동의 목적을 가지고 일반인이 자유로이 통행할 수 있는 장소에서 행진이나 위력 또는 기세를 보이는 집회에서는 공공의 안녕이 위협받을 수 있기 때문에, 집회 현장에서 발생할 수 있는 ?불법·폭력?행위를 예방하기 위해 시민-경찰 간의 소통이 더욱 중요해졌다.

앞으로 성숙한 집회시위 문화가 정착되기 위해서 경찰과 집회 주최 측 모두 ‘자율과 책임’하에 함께 노력한다면 우리나라의 집회문화는 한 단계 더 발전하게 될 것이다.
기자이름 시사종합신문
이메일 sisatotal@hanmail.net
시사종합신문의 다른 기사 보기
지금까지 이런 경찰은 없었다! 「대화 경찰관」
더워지는 날씨 불청객 식중독을 예방합시다.
안전을 위한 국민 곁으로 한발 더! 더!
“음주운전 단속수치 0.05%⇒0.03% 강화” 음주운전은 범죄행위 인…
봄철 불청객 “ 부주의 화재”
시대에 흐름에 따라 변해가는 집회·시위 문화
모두의 안전을 위해 여기는(소화전) 꼭 비워두세요!
학교폭력, 작은 관심과 배려로 예방하자
국민을 위한 수사구조개혁, 선택이 아닌 필수
학교폭력 예방, 골든타임을 지킵시다.
방화(放火)범죄, ‘깨진 유리창 이론’을 상기하자
    
회사소개회원약관청소년보호정책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공지사항고충처리인제도인터넷신문 윤리강령
발행처 : (주)시사종합신문 | 등록번호 : 광주 아-00213 | 발행.편집인 : (주)시사종합신문 오승택 | 발행일 : 2011.03.16
본 사 : 광주광역시 북구 금재로 36번길 47-8, 5층(북동 56-2) | 전화 : (062)524-1600, FAX : (062)524-29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승택
전남지사 : 전남 순천시 성동2길 24 | 전화 : (061)746-2222 | 제주지사 : 제주시 용담1동 236-6번지 | 기사제보 : sisatotal@hanmail.net
(시사종합신문)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