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2.07.03(일) 15:40
시사 광주광역시 전라남도 전라북도 제주도 특집기획 오피니언 커뮤니티  
탑뉴스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 관광 스포츠
제주
제주시
서귀포
제주자치경찰단, 호가 450만 원 팽나무 등 수목 불법 무단 굴취 2건 적발

중산간 임야·곶자왈 돌며 나무 굴취·반출 행위 ‘엄정 대응’

2022년 05월 16일(월) 16:55
제주자치경찰단, 호가 450만 원 팽나무 등 수목 불법 무단 굴취 2건 적발
[시사종합신문 = 고성민 기자] 제주자치경찰단(단장 고창경)은 최근 서귀포시 표선면 가시리와 안덕면 동광리 팽나무 군락지에서 무단 굴취 행위 2건을 적발하고, 관련자 2명에 대해 「특정범죄가중처벌등에관한법률(산림)」등 위반 혐의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산림에 자연적으로 서식하는 팽나무를 무단 굴취한 뒤 건설현장 등에 조경수로 판매할 목적으로 다른 장소에 가식하는 등 보전돼야 할 산림을 사익을 위해 훼손한 것으로 확인됐다.

A씨(50대)는 지난 2021년 12월경 표선면 가시리에서 1본당 100만 원 이상 호가하는 팽나무 20여 본을 무단 굴취하고 주변 산림을 훼손해 산림 면적 1,120㎡와 입목가격 2,400만 원 가량의 피해를 일으켰다.

B씨(50대)는 올해 3월경 안덕면 동광리에서 자연적으로 서식하는 팽나무 4본, 단풍나무 등 2본, 참식나무 1본, 때죽나무 1본 등을 무단으로 굴취해 입목가격 965만 원 가량의 피해를 입혔다. 이 중 직경 100cm 이상인 팽나무 1본의 경우 입목 가격이 450만 원 이상인 것으로 파악됐다.

최근 팽나무가 조경수로 각광을 받자 웃돈 매매까지 이뤄지는 가운데, 자치경찰단(서귀포자치경찰대)은 팽나무 등 인기 수종을 산림에서 무단 굴취해 반출하는 행위에 대해 탐문수사를 벌여왔다.

서귀포시청 산림부서와 공조해 주민신고 등을 바탕으로 탐문수사하고 현장 인근 폐쇄회로 텔레비전(CCTV) 등을 분석했으며, 크레인, 수목 적재 대형화물차 등 중장비 이동 사실을 확인해 행위자 및 작업 업체 등을 특정했다.

앞으로도 자치경찰단은 행정시 산림부서와 합동으로 중산간 임야 및 곶자왈 등에서 유사 사례를 추가 점검할 예정이다.

전용식 자치경찰단 서귀포지역경찰대장은 “돈벌이를 목적으로 자연 서식하는 수목을 무단 굴취하거나 반출하는 행위에 엄정 대응하는 한편, 유관부서와 유기적으로 협력해 산림 순찰을 강화하고 제주 환경보호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고성민 기자 sisatotal@hanmail.net
제주도, 태풍 ‘에어리’ 대비 안전점검 강화 피해예방 총력
제주농업기술원 동부농업기술센터, 감귤 가온재배 새로운 작형으로…
제주농업기술원, 키위 병해충 방제 원격제어로 안전↑ 효율↑
제주도, 여름 휴가철 렌터카 대여요금 등 특별 지도점검
오영훈 제주도지사, 2일 제주 유나이티드 홈경기 시축
제주도, 제주항 항만질서 확립위하 무단 주·정차 집중단속 실시
한라산국립공원관리소, 백록담 정상 대대적 환경정비
제주도, 29일 체육단체 지방보조금 특별교육 실시
제주도, 올 상반기 우수관광사업체 14개소 지정
제주도, 항만하역요금 3년만에 1.5% 소폭 인상…8월 1일 적용
제주농업기술원, 감귤유전자원 활용 품종 개발‘박차’
    

회사소개회원약관청소년보호정책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공지사항고충처리인제도인터넷신문 윤리강령
발행처 : (주)시사종합신문 | 등록번호 : 전남 아-00399 | 발행/편집인 : (주)시사종합신문 오승택 | 발행일 : 2011.03.16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승택
발행소 : 전라남도 순천시 성동2길 24(동외동) | 전화 : (061)746-2222 | 기사제보 : sisatotal@hanmail.netsisanews24@naver.com
광주 : 광주광역시 북구 금재로 36번길 47-8, 5층 | 전화 : (062)524-1600 | 제주도 : 제주시 신대로 22번길25 아일랜드마이빌2층 215호 |전화 : (064)772-2900
전북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번영로 263(성덕동)|전화 : (063)214-4300
[시사종합신문]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