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2.05.20(금) 14:15
시사 광주광역시 전라남도 전라북도 제주도 특집기획 오피니언 커뮤니티  
탑뉴스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 관광 스포츠
전남
목포
여수
순천
나주
광양
구례
곡성
고흥
보성
화순
담양
장성
장흥
강진
해남
영암
무안
함평
영광
진도
완도
신안
곡성군, 노후 농업기계 조기 폐차하면 최대 2,249만원

트렉터 최대 2,249만원, 콤바인 최대 1,310만원까지 받을 수 있어

2022년 01월 04일(화) 12:59
곡성군, 노후 농업기계 조기 폐차하면 최대 2,249만원
[시사종합신문 = 조남재 기자 ] 곡성군이 2월 말까지 노후 농업기계 조기 폐차 지원금을 신청받고 있다고 밝혔다.

조기 폐차 지원금 지급 대상은 농협 ‘농업유 면세유 관리시스템’에 등록된 트렉터와 콤바인이 원칙이다. 2012년 12월 31일까지 생산된 기종에 한해 6개월 이상 소유하고 있어야 지원금을 받을 수 있다.

다만 미등록된 농업기계일지라도 지원금을 받을 수 있는 있는 조건이 있다. 과거 면세유를 받은 이력이 있고 정상적으로 가동 가능한 상태일 경우 지원금을 신청할 수 있다.

농업기계의 규격 및 생산연도 등은 폐차업소를 통해 확인받아야 한다. 곡성군 내 농업기계 폐차 지정업소는 대동아세아 곡성대리점, 구보다무창종합농기계 센터 2곳이다.

지원금액은 대상 기종과 기계의 상태에 차등 지급된다. 트렉터의 경우 마력과 제조년도에 따라 100만원에서 최대 2,249만원까지 지원금을 받을 수 있다. 콤바인은 포대형과 산물형으로 구분해 150만원에서 최대 1,310만원까지 받을 수 있다.

신청기한은 2월 말까지이며 각 읍면사무소 산업팀에 신청하면 된다. 기한 내 신청 건수 미달 시 추가 접수를 받을 계획이다. 자세한 사항은 곡성군 홈페이지 공고/고시란 ‘곡성군 농업기술센터 농촌지원과 공고 제2022-2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곡성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노후 농기계 조기폐차 지원사업은 미세먼지 배출을 줄여 대기 환경을 보존하고 탄소 중립을 실천하는 친환경 사업이다. 노후 농업기계를 보유한 농업인의 적극적인 참여를 바란다.”라고 전했다.

한편, ‘2022년도 노후 농업기계(트렉터, 콤바인) 폐차지원금 지원사업’은 농식품부 미세먼지 저감 대책 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되고 있다. 미세먼지 저감 및 관리에 관한 특별법 제3조에는 “국가와 지자체는 미세먼지로부터 국민의 건강과 생명을 보호하기 위해 필요한 시책을 수립 및 시행해야 한다.”라고 규정하고 있다.


기자이름 조남재 기자
이메일 sisatotal@hanmail.net
조남재 기자 의 다른 기사 보기
곡성군미래교육재단, 온오프라인 ‘생태환경 기획강연’운영
곡성군, 2022년 전라남도 지방세정평가 최우수상 수상
곡성군, 공무원 대상 청렴 교육 실시
곡성군, 청정전남 으뜸마을 사업 본격 추진
곡성군, 선생님 마음 건강 프로젝트 호응
곡성군미래교육재단, 마을역사강사 현장탐방 실시
곡성군, 광수화상병 예방 소독 철저 당부
곡성군, ‘장미꽃길 함께 걷자’워크온 걷기 챌린지 개최
곡성군, 세계장미축제에서 순금 1돈 찾아 골드러시 오픈런 진행
곡성군, 경로당에 실버카 보관소 설치
곡성군미래교육재단, ‘2022섬진강 과학스쿨 봄’ 운영
    

회사소개회원약관청소년보호정책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공지사항고충처리인제도인터넷신문 윤리강령
발행처 : (주)시사종합신문 | 등록번호 : 전남 아-00399 | 발행/편집인 : (주)시사종합신문 오승택 | 발행일 : 2011.03.16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승택
발행소 : 전라남도 순천시 성동2길 24(동외동) | 전화 : (061)746-2222 | 기사제보 : sisatotal@hanmail.netsisanews24@naver.com
광주지사 : 광주광역시 북구 금재로 36번길 47-8, 5층 | 전화 : (062)524-1600 | 제주도지사 : 제주시 한경면 고조로 124(고산리) |전화 : (064)772-2900
전북지사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번영로 263(성덕동)|전화 : (063)214-4300
[시사종합신문]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