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2.05.18(수) 15:10
시사 광주광역시 전라남도 전라북도 제주도 특집기획 오피니언 커뮤니티  
탑뉴스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 관광 스포츠
새의자
수상
독자기고
시사칼럼
건강칼럼
기자수첩
핫이슈
환절기 불청객, 후두염 신경써야!

한국건강관리협회 광주전남지부

2021년 11월 05일(금) 12:59
[시사종합신문] 일교차가 크고 건조한 환절기에 접어들면 이비인후(귀, 코, 목의 기관)의 불편을 겪는 이들이 많다. 흔한 알레르기 또는 감기 증상일 수도 있지만 목에 이물감과 통증을 느끼고, 쉰 목소리, 마른기침이 2주 이상 지속된다면 후두염을 의심해 보아야한다.

후두염은 코와 입으로 흡입된 공기를 가습하고 이물질을 걸러내는 후두에 염증이 생기는 질환이다. 후두는 말하고 숨 쉬는데 중요한 기능을 하는 기관으로서 염증이 생기면 목에 이물감과 통증을 느끼는 것은 물론, 성대가 자극될 경우 목이 쉬거나 목소리가 안 나올 수가 있다.

또 후두는 성대를 포함하는 상기도 중 가장 좁아 후두염이 생기면 호흡곤란이 올 수 있으며, 심하면 질식으로 사망까지 이를 수 있어 방치해서는 안 된다.

후두염의 원인은 일반적으로 세균에 의한 감염성후두염과 비감염성 후두염으로 나뉘어진다. 감염성 후두염은 신체 면역력이 떨어진 경우 발생할 수 있으며 인두염, 편도염 등과 같은 주변 조직 염증이 후두로 파급돼 발생하기도 한다.

비감염성의 경우는 가수 혹은 강사와 같이 지속적인 성대 사용이나 오랜 흡연, 또는 잦은 위산역류, 흡입성 스테로이드 제제 사용 등이 원인으로 작용한다.

후두염의 발병부위와 원인에 따라 치료방법은 다르지만 후두염 치료에 가장 중요한 것은 수분공급과 함께 충분한 휴식으로 목을 쉬게 하는 것이다. 가벼운 증상의 경우 최대한 목에 자극이 없도록 신경 쓰면 2-3주내로 자연적으로 완화될 수 있다.

이때 실내 공기는 자주 환기해서 깨끗이 하고, 가습기를 이용해 실내를 건조하지 않도록 하면 좋다. 또 말을 되도록 줄이고, 후두에 자극이 될 수 있는 흡연, 음주, 맵고 짠 자극적인 음식은 삼가도록 해야 한다.

하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증상이 호전되지 않으면 초기 진료를 권하고, 숨소리가 점점 나빠지거나 호흡곤란, 창백함, 의식의 변화 등의 증상이 보이면 급히 병원을 찾아야한다.

후두염 예방을 위해서는 먼지가 많은 환경을 가급적 피하고, 목을 과도하게 사용하지 않으며, 물을 자주 마셔 후두 점막을 습윤하게 유지하면 좋다. 또 바이러스 감염의 차단을 위해 마스크를 생활화하고, 손 씻기 등 개인 위생관리를 철저히 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

흡연이나 과도한 음주는 후두를 자극시킬 수 있어 가능한 금연 및 절주하고, 감기에 걸리지 않도록 개인방역수칙 잘지키면서 예방하면 좋다.
기자이름 시사종합신문
이메일 sisatotal@hanmail.net
시사종합신문의 다른 기사 보기
식중독은 사계절 내내 주의가 필요하다.
건강기능식품 제대로 알고 구매하자
젊은 치매를 부탁해!
‘노인 틀니·보청기 지원사업’ 신청하세요
초고령화 사회 진입, 노인복지서비스에 대해 알고 계신가요?
예비엄마의 행복한 마음을 임산부등록으로 소중한 아기에게 사랑을…
시민과 함께, 즐거운 건강관리
작은 적자가 희망이었다
치매 파수꾼으로 우리 이웃이 나섰다!! 치매안심가맹점
나의 건강지킴이 워크온
안전건강 리더를 활용한 주민주도 걷기 활성화
    

회사소개회원약관청소년보호정책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공지사항고충처리인제도인터넷신문 윤리강령
발행처 : (주)시사종합신문 | 등록번호 : 전남 아-00399 | 발행/편집인 : (주)시사종합신문 오승택 | 발행일 : 2011.03.16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승택
발행소 : 전라남도 순천시 성동2길 24(동외동) | 전화 : (061)746-2222 | 기사제보 : sisatotal@hanmail.netsisanews24@naver.com
광주지사 : 광주광역시 북구 금재로 36번길 47-8, 5층 | 전화 : (062)524-1600 | 제주도지사 : 제주시 한경면 고조로 124(고산리) |전화 : (064)772-2900
전북지사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번영로 263(성덕동)|전화 : (063)214-4300
[시사종합신문]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