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1.12.08(수) 09:52
시사 광주광역시 전라남도 전라북도 제주도 특집기획 오피니언 커뮤니티  
탑뉴스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 관광 스포츠
여행 이야기
시사탐방
선거뉴스
일제 강점기 시절 아픔과 역사의 현장 ‘군산 임피역’
2021년 09월 24일(금) 13:59
일제 강점기 시절 아픔과 역사의 현장 ‘군산 임피역’
[시사종합신문 = 오승택 기자] 1924년 처음 문을 열어 지난 2008년 폐 역사가 된 군산 임피역, 군산 임피역에서는 일제 강점기 시절 수탈의 아픔이 고스란히 담겨있다.

일제 강점기가 배경인 채만식 소설가의 논 이야기부터 레디메이드 인생, 탁류 등 소설 속 등장하는 인물들을 모티브로 한 조형물들이 전시되어 있다.

‘군산 임피역’은 일제 강점기 때 쌀과 농산물을 일본으로 반출하기 위해서 생긴 간이역이다. 1924년 2월 1일에 처음으로 운행이 시작되었고, 2008년 운행이 멎어버린 폐역이 되었다. 그리고 현재는 등록문화재 208호로 등재가 되어 있다.

가장 눈 여겨봐야 할 전시는 현재를 사는 우리 현대인들에게 근대의 느낌을 느낄 수 있는 밖에서 볼 때도 느낌 있지만, 안으로 들어가면 그 시절의 느낌을 그대로 느낄 수 있고, 그리고 두 냥의 기차를 놓고 그 안에 그 시대의 느낌을 그대로 느낄 수 있게 전시해 놓은 곳이 있다.

역사 내부에는 기차표를 사려는 사람과 개찰하는 역무원, 전화하는 사람 등의 조형물로 그때 그 시절 간이역의 풍경을 실감 나게 보여주고 있다.

또한 객차를 활용한 내부 전시관에서는 임피역의 역사와 문화, 군산선의 발전과정 기차 조형물 등 다양한 콘텐츠를 한눈에 만나볼 수 있다.

야외 광장에는 악랄했던 일본의 식민 지배에 정면으로 맞선 전국 유일의 조직적 농민 항일 운동인 옥구농민 항일항쟁 기념비가 전시되어 있어 애국지사를 추모하는 뜻깊은 시간도 가져볼 수 있다.

그때 그 시절을 그대로 재현한 다양한 조형물을 감상하며 잠시 시간여행을 떠나, 이곳 임피역을 방문해서 민족의 아픔과 수난의 역사를 기억하며 되새기는 시간을 가져보길 바란다.
오승택 기자 sisatotal@hanmail.net
(주)죽력원, 항균력 99.9%인증 “내몸을 살리는”아이젠 바이오솔트…
‘축산업의 희소식, 저비용 환경개선제!’ 이상호 박사를 만나다.
일제 강점기 시절 아픔과 역사의 현장 ‘군산 임피역’
친환경 황토밭에서 자란 ‘명품 해남 밤고구마’ 출하 한창
제철 맞은 영양 가득 과일의 여왕 ‘영암 무화과’
청동기시대로 떠나는 즐거운 시간여행 ‘고창 고인돌박물관’
안토시아닌이 풍부한 전남 함평 ‘블랙베리 찰옥수수’ 수확
결식아동을 위한 ‘광양 할머니 밥상’
새만금의 하늘길이 더욱 빠르게~! 더욱 넓게~! 열린다!!
농촌에 창의력을 더하다, 고흥 청년귀촌인 김지혜 씨
아삭한 식감이 일품인 ‘장성 복숭아’ 수확 한창
    

회사소개회원약관청소년보호정책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공지사항고충처리인제도인터넷신문 윤리강령
발행처 : (주)시사종합신문 | 등록번호 : 전남 아-00399 | 발행/편집인 : (주)시사종합신문 오승택 | 발행일 : 2011.03.16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승택
발행소 : 전라남도 순천시 성동2길 24(동외동) | 전화 : (061)746-2222 | 기사제보 : sisatotal@hanmail.netsisanews24@naver.com
광주지사 : 광주광역시 북구 금재로 36번길 47-8, 5층 | 전화 : (062)524-1600 | 제주지사 : 제주시 신대로22길 25(연동) 아일랜드마이빌 215호
[시사종합신문]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