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0.02.22(토) 21:34
시사 광주광역시 전라남도 전라북도 제주도 특집기획 오피니언 커뮤니티  
탑뉴스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 관광 스포츠
전남
목포
여수
순천
나주
광양
구례
곡성
고흥
보성
화순
담양
장성
장흥
강진
해남
영암
무안
함평
영광
진도
완도
신안
곡성군, 숲 알렉산더 테크닉 참가자 모집

숲을 통해 감각을 깨우고 심신의 조화를 찾는 경이로운 체험

2019년 08월 23일(금) 16:36
[시사종합신문 = 조남재 기자 ] 숲에서 심신을 치유하는 특별한 경험을 하고 싶다면 서둘러 전남 곡성군을 찾아볼 필요가 있다.

곡성군(군수 유근기) 꿈놀자학교에서는 가을을 맞이해 ‘숲 알렉산더 테크닉’ 프로그램을 진행하기로 하고 참가자를 모집하고 있다.

숲 알렉산더 테크닉은 F.M. 알렉산더(1869~1955)에 의해 만들어진 숲을 활용한 심신 회복 기법이다. 스스로 인지하지 못하는 고정된 생각과 행동습관으로부터 벗어나 감각인식오류를 수정하고 편안한 자세를 회복하는 것을 주된 내용으로 한다.

이번 곡성군에서 진행하는 알렉산터 테크닉은 총 6차시 과정으로 진행된다. 9월 7일에 시작해 11월 16일까지 격주 토요일마다 청소년반(13:00~15:00)과 성인반(16:00~18:00)으로 나눠 운영한다. 청소년반은 초등학교 5학년에서 고등학생까지를 대상으로 하며, 성인반은 지역주민에 한해 참가할 수 있다.

첫번째 수업에서는 맨발걷기, 세미-수파인 휴식법 등 자연 속에서 감각을 깨우는 그라운딩 기법을 익히게 된다. 2차 수업에는 시각을 차단하고 나무 그라운딩 등의 활동을 통해 몸의 자연스러운 방향성을 이해하는 과정이 진행된다. 3~4차시에는 멍키 자세 등 중추조절 회복 등을 위한 활동을 하게 되며, 5차시에는 ‘위스퍼-아’ 호흡 연습을 통해 자제심과 넌두잉 실습을 진행한다. 마지막 차시에서는 그동안 배운 테크닉을 복습하는 과정을 통해 내재화하게 된다.

숲 알렉센더 테크닉을 숙달하기 위해서는 6차시 수업에 모두 참가하는 것이 좋다. 하지만 시간적 여유가 없을 경우 자신에게 필요한 수업을 선택해 참가할 수도 있다. 곡성군은 프로그램을 통해 참가자들이 자신의 몸과 감각을 정확히 이해하고 편안하게 사용하는 방법을 터득함으로써 삶에 대한 긍정적 인식과 자존감 향상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곡성군은 효과적인 프로그램 진행을 위해 참가자를 매 차시 선착순 20명으로 제한하고 있다. 신청은 ‘곡성꿈놀자’ 홈페이지(https://gsdreamnolja.modoo.at/)를 통해 온라인으로 가능하다. 노쇼를 예방하기 위해 참가비로 회당 1만원을 받고 있지만 프로그램 종료 후 환급하기 때문에 사실상 무료다. 자세한 사항은 곡성군 미래교육팀(061-360-8258)로 문의할 수 있다.
기자이름 조남재 기자
이메일 sisatotal@hanmail.net
조남재 기자 의 다른 기사 보기
사)섬진강 도깨비마을, 4년 연속 숲체험교육 공모사업 선정
곡성군, 흑찰옥수수 지역 명품화 위해 시범사업 박차
곡성군, 농가에 저금리로 운영 및 시설 자금융자 지원
곡성군, 소상공인 카드 수수료 최대 50만원 지원
곡성군, 소상공인 온라인 마케팅비용 지원사업 추진
곡성군, 농업기술보급 8개 분야 시범사업 대상자 선정 심의
곡성군, 효도택시 5년 이용객 3만명 돌파
곡성군, 기차마을전통시장과 한전 곡성지사 결연으로 시장활성화 기…
곡성군, 저소득층 유청소년에게 즐거운 건강 선물
곡성군, 21일까지 LPG 차량 구입비 지원 접수 중
곡성군, 지적재조사 사업 연차적 추진
    
회사소개회원약관청소년보호정책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공지사항고충처리인제도인터넷신문 윤리강령
발행처 : (주)시사종합신문 | 등록번호 : 광주 아-00213 | 발행.편집인 : (주)시사종합신문 오승택 | 발행일 : 2011.03.1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승택
본 사 : 광주광역시 북구 금재로 36번길 47-8, 5층(북동 56-2) | 전화 : (062)524-1600 | 전남지사 (061)746-2222 | 기사제보 : sisatotal@hanmail.net
[시사종합신문]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