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2.05.18(수) 15:14
시사 광주광역시 전라남도 전라북도 제주도 특집기획 오피니언 커뮤니티  
탑뉴스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 관광 스포츠
전북
전주
군산
익산
정읍
남원
김제
완주
고창
진안
임실
순창
부안
무주
장수
익산시, 제1회 민간기록물 수집 공모접 전시회 개최

민간기록물 수집 공모전 수상작 및 기증작 770여점 전시
유튜브 온라인 전시 및 도록은 전자책(e-book) 형태로 홈페이지 게재

2022년 01월 20일(목) 12:37
익산시, 제1회 민간기록물 수집 공모접 전시회 개최
[시사종합신문 = 오승택 기자] 익산시가 제1회 익산시 민간기록물 수집 공모전 전시회를 개최한다.

익산시는 오는 21일부터 2월 13일까지 익산예술의전당 미술관 1층 전시실에서 제1회 민간기록물 수집 공모전 전시회 ‘익산의 추억, 기록으로 기억되다’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회는 지난해 개최한 제1회 익산시 민간기록물 수집 공모전의 문서, 일기, 사진 등의 수상과 기증 기록물, 일제강점기 근대역사관 소장 익산 관련 대여기록물 등 770여점이 전시된다.

특히, △광복군이 사용했던 포대와 이름표 △1900년대 이리농림학교 졸업기념사진첩, 임업실습일지 등의 학교 기록 △춘포면 도정공장 운영 당시 사용했던 곡물검사기준품, 쌀포대, 쌀 등급을 표시했던 고무인 등의 미곡 관련 기록 △1979년부터 2020년대까지 쓴 일기 △삼산 김병기 선생(독립운동가) 자녀 김신기 박사 인터뷰 영상자료 △모현주공아파트 재건축 기록영상 △1940년대 익산군 관내 지도 등 다양한 기록물이 전시되어 눈길을 끈다.

또한, 특별전시로 일제강점기 근대역사관 소장 익산 관련 기록물인 휴대용 접이식 지도, 도자기, 각종 익산 관련 엽서 등도 함께 전시한다.

익산시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온라인으로도 관람이 가능하며 전시회 도록은 시 홈페이지에서 전자책(e-book) 형태로 볼 수 있다. 전시회 도록 전자책은 관내 학교‧유관기관‧도서관 등에 배포될 계획이다.

익산시는 앞으로도 보존 가치가 높은 민간기록물을 익산기록자산으로 보존하고 활용하기 위해 올해 3월부터 제2회 익산시 민간기록물 수집 공모전을 개최할 예정이다.

한편, 정헌율 시장은 “시민들의 역사가 곧 익산의 역사이기에, 개인이 소장하고 있는 기록물을 통해 익산의 정체성을 확립해 나갈 수 있다며, 이번 전시회를 통해 익산에 살면서 몰랐던 익산의 숨겨진 이야기를 만나는 의미 있는 시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오승택 기자 sisatotal@hanmail.net
익산 아가페 정원, 주말·공휴일 방문객 ‘사전 예약제’ 도입
익산시, 보육 교직원 힐링캠프 개최
새마을금고중앙회 전북지역본부 원광새마을금고, 지역사회복지관에…
익산시, 다자녀 가족에 특별한 1박2일 선사
익산 신흥공원, 유채꽃 만발 이야기꽃 피는 둘레길
익산시, 위기 속 빛나는 경영인 리더십 ‘함양’ 중소상공인 최고경…
익산시, 한의약 건강증진 사업, 지역사회 재능기부로 ‘활기’
익산시, 영유아 특화 프로그램으로 성장 ‘쑥쑥’
익산시, 건강플러스 스마일 경로당사업 ‘큰 호응’
익산시, 중앙시장 복합 청년몰 조성 ‘순항’
익산시, 아동권리 보호 인식 개선 위해 꽃밭 조성
    

회사소개회원약관청소년보호정책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공지사항고충처리인제도인터넷신문 윤리강령
발행처 : (주)시사종합신문 | 등록번호 : 전남 아-00399 | 발행/편집인 : (주)시사종합신문 오승택 | 발행일 : 2011.03.16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승택
발행소 : 전라남도 순천시 성동2길 24(동외동) | 전화 : (061)746-2222 | 기사제보 : sisatotal@hanmail.netsisanews24@naver.com
광주지사 : 광주광역시 북구 금재로 36번길 47-8, 5층 | 전화 : (062)524-1600 | 제주도지사 : 제주시 한경면 고조로 124(고산리) |전화 : (064)772-2900
전북지사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번영로 263(성덕동)|전화 : (063)214-4300
[시사종합신문]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