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 야간 도로 조명 취약지역 가로(보안)등 정비 추진

안전한 야간 거리 조성과 쾌적한 야간 도로 환경 제공

2022년 08월 16일(화) 08:56
[시사종합신문 = 오승택 기자] 군산시는 안전한 야간 도로 환경 조성을 위해 주택가 골목길 및 사고위험 취약지역 도로 조명에 대한 가로(보안)등 정비를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시는 유관기관 수요조사 및 밝기 저하 민원 발생이 많은 지역을 대상으로 오식도 원룸 주택가 지역, 호원대 인근 및 남산로 일원 등 취약지역 7개소에 대해 사업비 1억2천만원으로 가로(보안)등 노후 등 기구 교체 및 보강 설치를 시행하고 있으며 8월 중 마무리 할 계획이다.

이번 사업으로 취약지역 내 사고 발생 위험을 예방하고 시민들의 야간 통행환경을 개선함으로써 시민 불편 해소를 기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속적인 도로 조명 정비를 통해 시민들께 안전하고 쾌적한 야간 도로 환경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기자이름 오승택 기자
이메일 sisatotal@hanmail.net
오승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시사종합신문 홈페이지(http://www.sisatotalnews.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news@sisatotal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