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찾아가는 현장민원 상담실 운영

17일 종달리 방문, 세무·생활법률 등 고충민원 상담 편의 제공

2022년 05월 18일(수) 08:43
제주시, 찾아가는 현장민원 상담실 운영
[시사종합신문 = 고성민 기자] 제주시는 5월 17일 구좌읍 종달리사무소에서의 일정을 시작으로 ‘찾아가는 현장민원 상담실’을 본격적으로 운영하고 있다고 밝혔다.

찾아가는 현장민원 상담실은 많은 시민들이 필요로 하는 지적·세무·법률 등 각종 생활민원 상담 행정서비스의 편의 제공으로 원거리 읍·면지역 주민들의 시간적·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운영되고 있다.

이날 현장민원 상담실에서는 행정·민간전문가(세무사, 법무사) 등이 함께 참여해 공시지가·지적불부합지·특별조치법 등 부동산관련 민원, 세무·생활법률 고충민원 상담과 애로사항 등을 청취했다.

제주시는 6월에 애월읍 납읍리 마을을 비롯해 △7월 조천읍 와흘리 △9월 한경면 판포리 △10월 한림읍 금악리 △11월 구좌읍 한동리 등 읍·면지역 5개 마을을 방문해 현장민원 상담실을 운영할 계획이다.

또한 10~11월에는 주민들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위해 한국열관리시공협회 제주시지부와 함께 보일러 난방시설 안전점검과 무상 수리를 추진한다.

오상석 제주시 종합민원실장은 “원거리 지역주민을 위한 다양한 맞춤형 민원서비스 시책을 지속적으로 발굴·제공하고, 시민과 소통·공감하는 민원편의 행정을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제주시는 지난해 5개 읍·면지역 마을을 방문해 지적부동산, 생활법률 등 각종 고충민원 100건의 상담 처리와 33가구 보일러 무료 점검·수리 지원을 통해 시민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고성민 기자 sisatotal@hanmail.net
이 기사는 시사종합신문 홈페이지(http://www.sisatotalnews.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news@sisatotal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