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 중앙시장 복합 청년몰 조성 ‘순항’

리모델링 공사 돌입, 예비 청년상인 대상 설명회 잇따라
이달 중 청년 상인 모집 및 교육 예정, 전통시장 활성화 기대

2022년 05월 12일(목) 20:42
익산시, 중앙시장 복합 청년몰 조성 ‘순항’
[시사종합신문 = 오승택 기자] 익산 중앙시장에 들어설 복합 청년몰 조성 절차가 순조롭게 진행되며 골목상권과 전통시장 활성화에 청신호가 켜졌다. 오는 8월 개장을 목표로 복합 청년몰 조성을 위한 리모델링 공사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중앙시장 복합 청년몰은 누구나 즐길 수 있는 체험과 놀이공간, 상인과 고객들이 쉴 수 있는 휴게공간으로 꾸며진다. 연면적 951.81㎡ 규모로 1층에는 8개의 특색 있는 맛집 점포, 2층에는 9개의 서비스업 부대시설 등 총 17개 점포가 들어선다.

지난달에 1차 현장 설명회에 이어 지난 10일, 예비 청년 상인들을 대상으로 2차례에 걸친 현장 설명회를 개최했으며 이를 토대로 이달 중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을 통해 예비청년 상인을 모집할 예정이다. 이어 청년상인육성재단을 통한 필수적인 교육도 진행할 예정이다.

시는 전통시장 활성화와 청년 인재 발굴, 일자리 창출을 목표로 지난 2020년 복합 청년몰 국가공모에 도전해 선정됐다.

한편, 익산시 관계자는 “특색있는 점포 구성과 상인모집 및 창업 교육, 컨설팅 등에 심혈을 기울여 젊은층이 찾을 수 있는 청년몰을 조성하겠다”며 “청년몰과 함께 침체되어 있는 전통시장을 젊음과 상생의 공간으로 탈바꿈시키겠다”고 말했다.
오승택 기자 sisatotal@hanmail.net
이 기사는 시사종합신문 홈페이지(http://www.sisatotalnews.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news@sisatotal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