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립도서관, 방역패스 확인해야 도서관 이용 가능

정부 방침에 따라 계도기간 거쳐 오는 13일부터 시행

2021년 12월 07일(화) 15:28
광양시립도서관, 방역패스 확인해야 도서관 이용 가능
[시사종합신문 = 장민규 기자] 광양시립도서관이 정부의 코로나19 특별방역대책에 따라 방역패스*를 의무적으로 적용하는 16개 시설에 도서관이 포함돼 시민 홍보에 나섰다.

방역패스 의무 적용 확대는 오미크론 등 코로나19 확진자의 증가세를 멈추기 위한 특단의 조치로 12월 6일부터 시행 중이며, 도서관을 비롯한 신규로 지정된 시설은 1주간의 계도기간(6~12일)을 거쳐 13일부터 본격 시행된다.

광양시 지역 시립도서관과 공립작은도서관, 마을도서관, 교육지원청 공공도서관, 사립작은도서관 등이 의무 적용을 받는다.

이에 따라 백신 접종 완료자, PCR 음성확인자(48시간 내), 18세 이하, 의학적 사유로 인한 접종 불가자만 도서관 출입이 가능하다.

인증방법으로 접종 완료자는 ▲QR코드(COOV, 카카오톡, 네이버, PASS 등) ▲종이 예방접종 증명서 ▲예방접종 스티커를 제시하면 된다.

백신 미접종자 또는 완치자는 ▲48시간 이내 PCR 검사 음성확인서(종이증명서 또는 문자) ▲의학적 사유에 의한 접종 불가자(예외확인서) ▲완치자(격리 해제 확인서) 등 입증이 필요하다.

단, 12~18세의 경우 2022년 1월 31일까지는 방역패스를 적용하지 않으나 도서관 출입 시에는 반드시 학생증이나 청소년증, 재학증명서 등 신분증을 제시해야 한다.

광양시립도서관은 계도기간 동안 충분한 홍보와 안내를 통해 도서관을 이용하는 시민의 불편을 최소화하기로 하고 시립도서관 홈페이지, 도서관별 인스타그램, 카카오톡, 안내문 부착 등 모든 방법을 동원하고 있다.

고근성 도서관운영과장은 “방역패스는 시민을 불편하게 하려는 게 아니라 지역사회의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불가피한 조치이다”며, “도서관 이용자분들의 양해와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모든 시민이 마음 놓고 시립도서관을 이용할 수 있도록 안전한 독서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기자이름 장민규 기자
이메일 sisatotal@hanmail.net
장민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시사종합신문 홈페이지(http://www.sisatotalnews.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news@sisatotal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