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2.05.18(수) 16:11
시사 광주광역시 전라남도 전라북도 제주도 특집기획 오피니언 커뮤니티  
탑뉴스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 관광 스포츠
전북
전주
군산
익산
정읍
남원
김제
완주
고창
진안
임실
순창
부안
무주
장수
전주시, 2022년 노후 및 소규모 공동주택 관리비용 지원사업 추진

노후 공동주택 입주민·근로자 편의 높인다
노후 공공주택은 사업비의 70% 최고 3000만원, 소규모는 80%까지 최고 2000만원 지원

2022년 01월 14일(금) 12:39
[시사종합신문 = 오승택 기자] 전주시가 노후 아파트에 거주하는 시민들을 위해 주거환경을 안전하고 쾌적하게 바꿔주기로 했다.

이와 함께 노동인권 사각지대에 놓여 있는 경비원 등 근로자 휴게시설도 개선해 공동주택 근로자들의 편의도 높일 계획이다.

전주시는 올해 총 6억 원을 들여 20세대이상 노후공동주택과 소규모(4~19세대)인 공동주택 단지의 시설개선을 지원하고, 경비원 등 근로자 휴게시설 설치를 위한 시설 개선사업을 지원하는 ‘노후·소규모 공동주택 관리비용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14일 밝혔다.

준공 후 20년 이상 경과한 노후공동주택은 단지별로 사업비의 70% 이하로 최대 3000만원까지 지원하며, 소규모 공동주택의 경우 80% 이내에서 최고 2000만원까지 지원한다. 근로자 편의시설은 자부담 없이 사업비의 범위 내에서 3000만 원 이하로 지원한다.

특히 시는 올해부터 근로자 쉼터가 없는 공동주택 단지를 대상으로 쉼터 설치 사업에 단지별 최대 3000만원까지 지원하고, 공동주택 내 근로자 편의 및 근무시설 설치 완료시까지 계속 지원을 하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다.

시는 다음 달 말 ‘노후 공동주택 및 소규모 공동주택 관리비용지원 심사위원회’를 열어 사업 대상을 최종 선정할 계획이다.

사업에 선정된 공동주택은 연말까지 옥상방수, 외벽도색, 도로보수 등 아파트와 부대시설의 내구성을 위한 보수공사와 근로자를 위한 휴게시설을 설치하는 등 노후환경을 개선하게 된다.

배희곤 전주시 생태도시국장은 “건물 노후화로 도시의 이미지를 해치던 낡은 공동주택의 외벽을 도색하고 시설을 개보수하는 등 공동주택을 새롭게 단장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면서 “입주민들에게는 삶의 질을 높여 건강한 활력소를 주고 전주시 도시 이미지 개선에도 큰 효과가 있는 만큼 앞으로도 시민들의 주거환경 개선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꾸준히 전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오승택 기자 sisatotal@hanmail.net
전주시, 도서관 여행 참가자 설문조사 실시
전주시, 탄소중립위한 자원봉사자증 모바일카드로 발급
전주시, 주민 주도 관광두레 전주관광 활성화 주민사업체 모집 설명…
전주시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 자기개발 프로그램 ‘제빵왕 꿈Dream…
전주시, 독일 프랑크푸르트서 전주 관광 매력 홍보
전주시, ‘2022 사운드 스케이프 영상 제작지원’ 공모 실시
전주시, 지역사회 통합돌봄 서비스 제공기관 실무자들과 간담회 개…
전주시, 문화관광 거점 전주시립미술관 ‘시동’
전주시, 저소득 아동 대상 어린이 치과 주치의 사업 실시
전주시, ‘요조×임경선’ 작가와 함께한 도서관 여행
전주시, LX와 공간정보 분야의 창업기업 육성 업무협약 체결
    

회사소개회원약관청소년보호정책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공지사항고충처리인제도인터넷신문 윤리강령
발행처 : (주)시사종합신문 | 등록번호 : 전남 아-00399 | 발행/편집인 : (주)시사종합신문 오승택 | 발행일 : 2011.03.16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승택
발행소 : 전라남도 순천시 성동2길 24(동외동) | 전화 : (061)746-2222 | 기사제보 : sisatotal@hanmail.netsisanews24@naver.com
광주지사 : 광주광역시 북구 금재로 36번길 47-8, 5층 | 전화 : (062)524-1600 | 제주도지사 : 제주시 한경면 고조로 124(고산리) |전화 : (064)772-2900
전북지사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번영로 263(성덕동)|전화 : (063)214-4300
[시사종합신문]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