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2.05.26(목) 17:06
시사 광주광역시 전라남도 전라북도 제주도 특집기획 오피니언 커뮤니티  
탑뉴스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 관광 스포츠
새의자
수상
독자기고
시사칼럼
건강칼럼
기자수첩
핫이슈
제주도의회 김경미 의원 “수십억 투입 연료 운반선 무용지물” 지적

28억 투입, 260톤 규모 운반선 구입…2021년 운행 실적 전무
도서지역 생필품, 연료 등 운반 목적 사실상 취지 무색
선원도 구하지 못한 채 운항 중지… 전형적인 예산 낭비 행정
김 의원 “해양쓰레기 수거 등 다목적 활용방안 강구해야”

2021년 10월 13일(수) 16:19
제주특별자치도의회 김경미 의원(더불어민주당, 비례대표)
[시사종합신문] 제주특별자치도가 수십억원을 들여 도서지역 연료운반선을 건조해 운영하고 있지만 2021년 운항실적이 전무해 무용지물로 전락하고 있다.

제주특별자치도는 2020년 도서지역 연료운반 등을 목적으로 국비 10억, 도비 18억원 등 총 28억원을 투입해 260톤급 ‘섬사랑호’를 건조했다. 제주도는 우도, 추자도, 비양도를 비롯한 도내 8개 유인도서에 가스와 석유 등 연료와 생활필수품 운반 등을 목적으로 운항될 예정이었다. 2021년 현재 우도 등 8곳의 도서지역은 2,397가구에, 주민 4,258명으로 집계되고 있다.

김경미 의원(더불어민주당, 비례대표)은 13일 해양수산국에 대한 행정사무감사에서 “연료운반선 2021년 운항실적을 확인해 본 결과 단 한차례의 운항기록도 없는 상황이다”라면서“당초 월 1회 연료운반선 운영으로 민간 화물선에 의존하고 있는 불확실한 에너지공급과 생필품을 보급하겠다던 취지 자체가 사라졌다”고 지적했다.

김경미 의원은 또 “2021년 연료운반선 건조비용을 제외하고 운영비로 2억 5000만 여원이 편성되어 있지만 선박운항에 필요한 최소 인력 가운데 3명만 채용된 상태로 운항을 위한 기본조건도 갖추지 못한 상황”이라면서 “이미 제주특별자치도와는 별도로 제주시와 서귀포시 양 행정시에서 매해 민간 해운업체에게 연료 등 생활필수품 해상운송비 지원이 되고 있다는 점에서 중복적인 사업이 진행되고 있는 만큼 통합적 운영대책을 고민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김경미 의원은 “기존 어업지도선과 인력재배치 등을 통해 연료운반선이 실질적으로 운항될 수 있는 대책을 즉각 강구해야한다”면서 “연료운반만이 아닌 해양쓰레기 수거 등을 위한 복합적인 기능을 할 수 있도록 해야 할 것”이라고 제안했다.
시사종합신문 sisatotal@hanmail.net
‘주민무시’ 보성군 축사(양계장) 허가 강력 반발
순천시의회 허유인 의장, 3천 억 규모 ‘공공 클라우드 데이터 센터…
광주광역시의회, 여성가족부 존치 요구 건의안 채택
광주시 김점기 의원, 광주시 화장로 부족 문제, 대처 아닌 대비 했…
전남도의회 이혜자 의원, 공급 폭탄에 양파 도매가격 폭락 실효성 …
전라남도의회, 대통령 집무실 이전 반대 결의
전남도의회 강정희 의원, “산업재해안전보건센터 조속히 설치하라…
전남도의회 장세일 의원, 한빛원전 광역방재센터 우선협상대상자 선…
광양시의회, ‘포스코 지역상생협력 촉구 범시민 릴레이’ 동참
문양오 광양시의회 부의장, 포스코 본사 광양으로 이전하라
정준호, 시민소송단과 현대산업개발 상대 소송
    

회사소개회원약관청소년보호정책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공지사항고충처리인제도인터넷신문 윤리강령
발행처 : (주)시사종합신문 | 등록번호 : 전남 아-00399 | 발행/편집인 : (주)시사종합신문 오승택 | 발행일 : 2011.03.16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승택
발행소 : 전라남도 순천시 성동2길 24(동외동) | 전화 : (061)746-2222 | 기사제보 : sisatotal@hanmail.netsisanews24@naver.com
광주지사 : 광주광역시 북구 금재로 36번길 47-8, 5층 | 전화 : (062)524-1600 | 제주도지사 : 제주시 한경면 고조로 124(고산리) |전화 : (064)772-2900
전북지사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번영로 263(성덕동)|전화 : (063)214-4300
[시사종합신문]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