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1.10.24(일) 17:18
시사 광주광역시 전라남도 전라북도 제주도 특집기획 오피니언 커뮤니티  
탑뉴스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 관광 스포츠
전북
전주
군산
익산
정읍
남원
김제
완주
고창
진안
임실
순창
부안
무주
장수
전라북도, 나물사업 첫 결실 ‘머위즙’출시

심심산골나물산업 첫 대상은 진안군 머위나물…즙으로 재탄생
신경보호, 항염증, 항당뇨 등 효능 탁월…건강식품 선도 기대
인터넷 쇼핑몰·로컬푸드직매장 등 온·오프라인 판매

2021년 09월 07일(화) 12:02
전라북도, 나물사업 첫 결실 ‘머위즙’출시
[시사종합신문 = 오승택 기자] 전라북도가 도내 시군의 대표 나물을 산업화하고자 야심차게 추진하고 있는 심심산골나물산업 육성사업의 첫 결과물이 출시됐다.

전북도는 2021년 심심산골나물산업육성사업의 첫 성과물로 진안군에서 생산한 ‘머위즙’를 출시한다고 7일 밝혔다.

심심산골나물산업 육성은 전북도가 8년간 280억 원을 투입해 14개 시군의 특색있는 나물을 발굴하고 산업화하기 위해 생산·가공·유통단계에 걸쳐 포괄적으로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에 올해에는 진안군 ‘머위’ 나물을 첫 대상품목으로 선정해 사업을 추진 중이다.

이번에 출시하는 머위즙은 진안군 동향면 능길마을에서 친환경농법으로 생산한 무농약인증 머위잎을 사용해 상품화 한 것으로, 진안군에서 공식 인증한 제품이다.

과거에 70cm이하 머위잎은 수확시 대부분 버려졌으나, 이번 사업으로 머위잎을 활용한 건강식품으로 재탄생되어 나물사업의 성공적인 출발을 알렸다.

머위는 국내전역에서 자라는 토종식물로 신경보호, 항염증, 항비만, 항당뇨, 항암효과 등 효능*이 있는 것으로 알려져있다.

최근 건강식품으로 급부상 중이며 전북도는 진안군 머위 나물 사업을 통해 도민들에게 안전하고 건강한 먹거리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 농촌진흥청 국립농업과학원 논문 출처

머위즙은 9월 8일 이후 인터넷쇼핑몰을 통한 온라인 구매가 가능하다. 10월부터는 로컬푸드 직매장 등 오프라인 판매를 본격화할 예정이다. 더불어 SNS를 통해 다양한 계층을 대상으로 홍보할 계획이다.

앞으로 전북도는 진안군의 머위를 활용한 다양한 제품을 선보일 계획이다. 머위잎 가루를 이용한 베이커리, 차(茶)류, 머위밥, 머위장아찌 등을 개발 중이다. 또, 차별화된 농법으로 3중 하우스에서 생산한 싱싱한 머위 쌈채소도 11월중 수확·판매할 예정이다.

한편, 신원식 전북도 농축산식품국장은 “나물사업 첫 결과물인 머위즙이 성공적인 건강 먹거리로 자리잡길 기대한다.”라며 “전북의 나물산업화 전략이 6차 산업을 선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오승택 기자 sisatotal@hanmail.net
전라북도, 전북국회의원과 전라북도 예산정책협의회 개최
전라북도, 부안군.㈜유진solar와 투자협약 체결
전라북도, 9조원 대 도 금고 지정 추진
전라북도, 단풍철 코로나19 방역 및 식품위생 강화
전북 산림박물관, 가을 단풍철 맞이 특별개관 운영
전라북도, 안전보건네트워크와 재해예방 협업 강화
전라북도, 2022년 사방사업 예산 대폭 확대
전라북도, 자치경찰 유공 경찰공무원 첫 표창 수여
전라북도, 2021새만금 신재생에너지 국제포럼 개최
전라북도, 코로나19 예방접종 1차 접종률 80% 넘어
전라북도, 북한이탈주민 촘촘한 지원을 위한 협의 나서
    

회사소개회원약관청소년보호정책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공지사항고충처리인제도인터넷신문 윤리강령
발행처 : (주)시사종합신문 | 등록번호 : 전남 아-00399 | 발행/편집인 : (주)시사종합신문 오승택 | 발행일 : 2011.03.16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승택
발행소 : 전라남도 순천시 성동2길 24(동외동) | 전화 : (061)746-2222 | 기사제보 : sisatotal@hanmail.netsisanews24@naver.com
광주지사 : 광주광역시 북구 금재로 36번길 47-8, 5층 | 전화 : (062)524-1600 | 제주지사 : 제주시 신대로22길 25(연동) 아일랜드마이빌 215호
[시사종합신문]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