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1.03.05(금) 22:47
시사 광주광역시 전라남도 전라북도 제주도 특집기획 오피니언 커뮤니티  
탑뉴스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 관광 스포츠
여행 이야기
시사탐방
선거뉴스
바다위의 꽃섬, 여수 오동도 봄의 길목에서
2021년 02월 20일(토) 17:59
바다위의 꽃섬, 여수 오동도 봄의 길목에서
[시사종합신문 = 장민규 기자]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에서 선정한 ‘2021~2022 한국관광 100선’에 오동도가 선정됐다. 한려해상국립공원 ‘오동도’는 각종 희귀수목과 기암절벽이 절경을 이루며, 매년 3~4월경 붉은 동백이 만개하면 바다 위의 꽃섬으로 관광객들의 마음을 설레게 한다.

여수 오동도는 우리나라 최대의 동백나무 군락지로 유명하다. 봄이 성큼 다가오면서 오동도 동백꽃이 수줍게 피어나고 있다. 새색시처럼 고운 동백섬, 여수 오동도로 떠나보자.

봄이 되면 꽃 사태가 벌어진다는 바다의 꽃섬, 여수 오동도. 따스한 봄바람이 불면서 빨간 꽃망울을 머금은 동백꽃이 수줍은 얼굴을 내밀었다.

상춘객들은 새색시처럼 고운 꽃망울을 카메라에 담느라 여념이 없다. 산책길에서 즐기는 동백차. 향긋한 동백차 한 모금에 몸도 마음도 고운 봄기운이 감돈다.

송이째 떨어진 동백꽃도 땅 위를 붉게 수놓고 있다. 동박새도 향기를 따라 날아들었다. 동백꽃 향기에 취해 걷다 보면 파란 바다가 한눈에 들어온다. 그림처럼 서 있는 등대도 만날 수 있다. 높이 30여 미터의 등대 전망대에 올라서면 남해안의 짙푸른 바다와 크고 작은 섬들이 막힘없이 펼쳐진다.

해안가 절벽에는 기암괴석들이 어우러져 오묘한 풍경을 그려낸다. 짧지만 강렬한 느낌으로 다가오는 대나무 터널, 음악분수와 어우러진 동백 숲도 아기자기한 봄 이야기를 전한다.

오동도 동백꽃은 3~4월경 붉은 동백이 만개하면 바다위의 꽃섬으로 관광객들의 마음을 설레게 한다.

가족과 함께 오붓한 여행을 즐길 수 있는 새색시처럼 고운 동백섬, 여수 오동도에서 다가오는 봄 여행을 떠나보자.
기자이름 장민규 기자
이메일 sisatotal@hanmail.net
장민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바다위의 꽃섬, 여수 오동도 봄의 길목에서
제주도 산방산 일원, 유채꽃 만개 봄 정취 물씬
순천만을 찾은 겨울진객 천연기념물 ‘흑두루미’ 탐조여행
천년의 사랑이 숨 쉬는 겨울 남원 광한루원을 가다.
여수가 품고 있는 아름다운 섬 돌산도
우도해변 4경 이야기
전남 코로나19 안심해수욕장 인기
섬진강, 그리고 철쭉 그리고 기차가 만들어내는 이야기
황홀한 빛의 향연 보성차밭 빛 축제
여름 휴가 ‘남도 축제’와 함께
여름 피서, 공기비타민 풍부한 전남 계곡에서
    

회사소개회원약관청소년보호정책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공지사항고충처리인제도인터넷신문 윤리강령
발행처 : (주)시사종합신문 | 등록번호 : 전남 아-00399 | 발행/편집인 : (주)시사종합신문 오승택 | 발행일 : 2011.03.16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승택
발행소 : 전라남도 순천시 성동2길 24(동외동) | 전화 : (061)746-2222 | 기사제보 : sisatotal@hanmail.netsisanews24@naver.com
본 사 : 광주광역시 북구 금재로 36번길 47-8, 5층 | 전화 : (062)524-1600 | 제주지사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한경면 고산리 1441-3
[시사종합신문]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