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0.03.28(토) 21:05
시사 광주광역시 전라남도 전라북도 제주도 특집기획 오피니언 커뮤니티  
탑뉴스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 관광 스포츠
새의자
수상
독자기고
시사칼럼
건강칼럼
기자수첩
핫이슈
봄철의 불청객...졸음운전 예방하자!

보성소방서 벌교119안전센터 소방위 이성수

2020년 03월 25일(수) 20:42
[시사종합신문] 따스한 봄바람과 함께 찾아오는 불청객이 있으니 이는 바로 ‘졸음운전’이다. 땅속의 새싹들과 봄꽃이 고개를 내미는 이맘때는 졸음운전이 발생하고 그로 인한 교통사고가 발생하고 있어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춘곤증은 봄철에 나타나는 생리적인 현상으로 이유 없이 졸리고 피로감을 느끼며 무기력해지는 현상으로 식곤증과 큰 구별 없이 사용되고 있는 용어이다. 식곤증은 음식을 섭취한 뒤 소화 운동을?하는 과정에서 혈액을 집중시켜 발생하는 현상으로 봄철 오후 2시∼4시에 가장 많이 발생한다.

한국교통안전공단에 따르면 졸음운전 사망률(23.8%)은 음주운전 사망률(3.6%)의 7배 이상으로 나타났다. 실제 졸음운전이 혈중알코올농도 0.17%의 만취 상태로 운전하는 것과 같다는 연구 결과가 발표되기도 했다.

우리나라 면허 취소 기준이 0.08%인 것을 감안할 때 굉장히 높은 수준이다. 잠깐의 방심이 대형 참사로 이어질 수 있는 졸음운전은 미리 예방하는 것이 최선이다.

첫째, 운전하기 전의 생활환경이다. 휴식이나 수면 상태에 따라 피로의 회복이 다를 수 있으며 전날의 피로가 남아서 운전에 영향을 줄 수도 있기 때문에 전날 충분한 휴식을 통해 최상의 컨디션으로 운전을 준비하는 자세가 필요하다
.
둘째, 운전 중의 차내 환경이다. 실내 온도, 습도, 소음, 진동, 운전석의 각도, 동승자와의 인간관계로 인한 긴장 유무에 따라 피로의 강도가 달라지며 때로는 크게 증가하게 되므로 지속적인 환기와 휴게소 및 졸음쉼터를 활용, 경직된 근육을 스트레칭 하며 운전으로 인한 피로를 때마다 풀어줄 필요가 있다.

셋째 운전 중 커피와 같은 적당량의 카페인이나 껌, 사탕과 같은 간식을 섭취하며 졸음을 이겨내는 방법도 졸음운전을 예방하는 데 도움이 된다.

세 가지 방법을 모두 활용했음에도 불구하고 눈꺼풀이 자꾸 아래로 쳐진다면 이제 남은 방법은 한가지뿐이다. 가까운 졸음운전 쉼터를 활용하는 것이다.

장거리 운전을 할 때는 최소 2시간에 한 번씩 휴게소에 들르는 게 좋다. 조금 빨리 가려고 졸음운전을 하기 보다는 잠깐의 휴식으로 안전운전을 하자.
기자이름 시사종합신문
이메일 sisatotal@hanmail.net
시사종합신문의 다른 기사 보기
대형산불 화재예방 안전대책을 위한...
단기간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적극적 참여 강화
보성소방서 119안전센터 소방위 황신옥
금연클리닉과 함께하는 예비할아버지의 금연 도전기
소중한 산... 산불예방으로 지키자
학교폭력예방은 지역사회의 역할과 학생들을 둘러싸고 있는 환경이…
소화전 앞 적색노면 표시!! 아시나요?
봄철의 불청객...졸음운전 예방하자!
스쿨존 안전운전은 어린이와 모두의 안전과 행복을 민식이법 시행을…
코로나 19 확산 방지를 위하여 국민 스스로의 노력 필요
봄맞이 산불에 대한 경각심 가지기...
    
회사소개회원약관청소년보호정책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공지사항고충처리인제도인터넷신문 윤리강령
발행처 : (주)시사종합신문 | 등록번호 : 광주 아-00213 | 발행.편집인 : (주)시사종합신문 오승택 | 발행일 : 2011.03.1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승택
본 사 : 광주광역시 북구 금재로 36번길 47-8, 5층(북동 56-2) | 전화 : (062)524-1600 | 전남지사 (061)746-2222 | 기사제보 : sisatotal@hanmail.net
[시사종합신문]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