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0.02.22(토) 21:34
시사 광주광역시 전라남도 전라북도 제주도 특집기획 오피니언 커뮤니티  
탑뉴스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 관광 스포츠
제주
제주시
서귀포
4.3사건 희생자 및 유족 추가신고 기간 절실

4.3실무위, 4.3특별법 시행령 개정을 통한 신고기간 연장 촉구 의결

2020년 02월 12일(수) 11:11
[시사종합신문 = 고성민 기자] 제주4․3사건희생자 및 유족에 대한 심사가 마무리되어 가는 시점에서 신고기간 연장이 필요하다는 목소리가 높다.

제주4․3사건 진상규명 및 명예회복실무위원회(위원장 원희룡 도지사)는 지난 6일 제175차 4․3실무위원회를 개최하고 지속적인 4․3희생자와 유족에 대한 신고가 이뤄져야 한다는데 인식을 같이 했다. 이에 따라 정부차원의 4․3특별법 시행령 개정을 통한 추가신고기간 연장을 촉구하기로 하였다.

이날 개최된 제175차 4․3실무위 회의는 4․3 72주년 추념식을 앞두고 정부차원의 조속한 심사를 촉구하는 한편, 지난 2018년에 신고 접수된 희생자 및 유족에 대해 사실상 마무리 심사의 자리였다.

이 자리에서 위원들은 개인적인 사유나 제도적 미비점 등으로 아직도 신고를 하지 못한 희생자나 유족이 많다는 판단에 따라, 미신고자들을 구제하는 것이 4·3의 완전한 해결을 위한 것임을 위원 모두의 의견일치로 제7차 추가신고 기간을 운영할 수 있도록 정부에 4·3특별법 시행령 개정을 촉구하기로 한 것이다.

실제로 신고기간이 마무리된 이후에도 773명(희생자 22명, 유족 751명)이 추가신고기간 설정을 통한 신고기회 부여를 요청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지난 제6차 추가신고기간(‘18.1.1 ~ 12.31) 동안 신고.접수된 제주 4․3희생자 및 유족은 총 21,839명(희생자 326, 유족 21,513)으로 4․3실무위원회 차원의 심사는 마무리된 가운데, 오는 3월 개최 예정인 4․3중앙위원회에서 최종 심의․의결을 거칠 예정이다.

한편, 2020년 2월 현재, 4·3중앙위원회 소위원회에서는 18,331명(83.9%)의 희생자와 유족에 대한 심의(희생자 284명, 유족 18,047명)를 완료한 반면, 4·3중앙위원회 전체 회의에서는 희생자 209명, 유족 13,428명 총13,637명(62.4%)이 심의․결정이 이뤄진 상태다.

이에 대하여 현학수 특별자치행정국장은?여러 가지 사유로 인해 아직도 신고를 하지 못한 희생자 및 유족들이 많아 추가로 신고할 수 있도록 기간을 연장하자는 의결을 하게 되었다”며, “4·3특별법시행령 개정 건의와 제72주년 추념식 전에 4·3사건 희생자 및 유족 결정이 마무리 될 수 있도록 대중앙 절충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기자이름 고성민 기자
이메일 sisatotal@hanmail.net
고성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제주도, 코로나19 두 번째 확진환자 확인
제주도, 실명‧상호명 담긴‘내부 문건 유출’경찰 고발 조치…
원희룡 제주지사, “코로나 제로 청정제주 이미지 홍보하겠다”
제주목 관아 전통문화재현·야간공연 수탁기관 공모
제주대표 웰빙 간식 초당옥수수, 터널재배로 맛↑소득↑
4.3사건 희생자 및 유족 추가신고 기간 절실
국토부, 제주 제2공항 대상지 인접지역 등 추가 조류조사 실시
원희룡 제주도지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방지를 위한 직원 격…
제주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비상사태’ 선포
원희룡 제주도지사 제주 무비자 입국 일시 중지는 “숙고 끝에 내린…
한산 부종휴... 그 길을 따라 읽다!
    
회사소개회원약관청소년보호정책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공지사항고충처리인제도인터넷신문 윤리강령
발행처 : (주)시사종합신문 | 등록번호 : 광주 아-00213 | 발행.편집인 : (주)시사종합신문 오승택 | 발행일 : 2011.03.1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승택
본 사 : 광주광역시 북구 금재로 36번길 47-8, 5층(북동 56-2) | 전화 : (062)524-1600 | 전남지사 (061)746-2222 | 기사제보 : sisatotal@hanmail.net
[시사종합신문]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