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19.05.22(수) 16:16
시사 광주광역시 전라남도 전라북도 제주도 특집기획 오피니언 커뮤니티  
탑뉴스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 관광 스포츠
전남
목포
여수
순천
나주
광양
구례
곡성
고흥
보성
화순
담양
장성
장흥
강진
해남
영암
무안
함평
영광
진도
완도
신안
강진군, 관내 중학교 2학년생 전원 해외역사문화탐방길 오른다

첫 일정 5월 21일 청람중 백두산 출발, 관내 9개교 학생 269명 참가

2019년 05월 16일(목) 15:51
[강진/시사종합신문]오승택 기자 = 강진군이 청소년들의 해외견문을 넓히고 올바른 정서함양과 역사의식 고취를 위해 관내 중학교 2학년을 대상으로 해외역사문화탐방을 실시한다.

해외역사문화탐방은 강진군 학생들을 대상으로 교과서로만 배웠던 고구려의 역사와 그 일대에서 이루어진 독립운동의 역사적 현장을 방문해 나라를 위해 목숨을 바친 선열들의 뜻을 되새겨 보고 역사의식을 확립하고자 하는 목적으로 진행된다.

첫 일정으로 오는 21일 청람중학교 2학년 학생들 43명이 교정을 떠나 백두산으로의 역사탐방여정을 시작한다. 청람중학교 학생들은 오는 21일부터 24일까지 4일간 백두산과 광개토대왕비, 장수왕릉 등 고구려 역사 유적을 둘러보며 우리 민족 역사상 가장 넓은 영토를 영위했던 조상들의 삶을 엿보고 견문을 넓힐 수 있는 현장을 방문한다.

청람중 이후 3차례 걸쳐 강진중(6. 17. ~ 21.일본) 82명, 강진여중(6. 17. ~ 21.일본) 70명 , 칠량중 외 관내 5개 중학교 64명(6. 24.~ 27. 백두산) 총259명이 탐방길에 오른다.

강진군은 지난해 전남 지자체 최초로 강진 관내 중학교 2학년 학생들 전체를 대상으로 해외역사문화탐방을 추진하였으며 올해도 해외역사문화탐방 사업을 지원한다.

군비 1억7천800만원을 투입하여 진행되는 해외역사문화탐방은 여행경비 90여만 원 중 학생 한명 당 61만원을 지원하고 자부담이 어려운 학생에게는 여행경비를 전액 지원한다. 일부 학생만 선발하여 진행하는 것이 아닌 한 학년 모두 참여할 수 있어 학교 관계자 및 학부형·학생들의 호응도가 높다.

이번 해외 역사문화탐방은 종전의 지역관광과 놀이문화의 단순한 수학여행의 개념이 아닌, 역사탐방, 진로 탐색 등 새로운 체험학습의 장으로 이웃 나라의 문화 이해를 위한 다양한 체험활동과 진로 탐색의 기회가 되리라 기대된다.

한편, 이승옥 강진군수는 “해외역사문화탐방은 강진군의 미래를 이끌어 나갈 청소년들을 글로벌 인재로 키우기 위해 마련하였다. 해외로 나가 견문을 넓혀 창의성과 인성을 갖춘 인재로 성장하여 강진미래 발전의 동력이 되기를 기대 한다”고 전했다.
기자이름 오승택 기자
이메일 sisatotal@hanmail.net
오승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강진군, 우량송아지 생산기반구축 조성사업 추진
강진군, 도시민 대상 팜투어 진행
강진군,‘남도음식거리조성 공모사업’ 최종 선정
강진군‘청년일자리카페’청년 취·창업 참여자 모집
강진군, 관내 중학교 2학년생 전원 해외역사문화탐방길 오른다
강진군,‘학교 밖 청소년’ 고졸 검정고시에 최다 합격
강진군, 보호관찰 청소년의 성공적 사회복귀 지원 협약 체결
강진군, 2019년 다문화가족지원협의회 회의 개최
강진군 상권활성화사업 본격 시동
강진군, 관광지 순환 셔틀버스 정규운행
강진군, 주민과 함께하는 도시재생 대화마당 개최
    
회사소개회원약관청소년보호정책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공지사항고충처리인제도인터넷신문 윤리강령
발행처 : (주)시사종합신문 | 등록번호 : 광주 아-00213 | 발행.편집인 : (주)시사종합신문 오승택 | 발행일 : 2011.03.16
본 사 : 광주광역시 북구 금재로 36번길 47-8, 5층(북동 56-2) | 전화 : (062)524-1600, FAX : (062)524-29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승택
전남지사 : 전남 순천시 성동2길 24 | 전화 : (061)746-2222 | 제주지사 : 제주시 용담1동 236-6번지 | 기사제보 : sisatotal@hanmail.net
(시사종합신문)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수 있습니다.